| 회원가입 | 회원정보수정
> 자료마당 > 함께하는세상
[뉴스민] 대구 혁신교육감 후보 선출 안갯속…정만진, 김태일 지지하며 불출마 (3.5)

천용길 기자

정만진, 김태일 참여했던 경선 일정 조정 불가피
혁신교육감네트워크, 6일 전체회의 열어 향후 일정 결정하기로

정만진(63) 전 대구시 교육위원이 김태일(63) 영남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를 지지하며 오는 6.13지방선거 대구교육감 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. 두 사람은 대구지역 진보성향 시민사회단체들이 추진하는 ‘대구 혁신교육감’ 단일후보 경선에 참여했다.

(중략)

이에 따라 ‘대구가 기다려 온 혁신교육감 만들기 시민네트워크(혁신교육감대구네트워크)’의 혁신교육감 경선 일정도 조정될 가능성이 커졌다. 2월 26일 혁신교육감대구네트워크는 정만진, 김태일 두 후보가 참여하는 경선(3월 21일과 22일 여론조사, 24일 경선인단·참여단체 현장투표, 27~28일 경선인단 ARS투표)을 거쳐 29일 단일후보를 공표할 계획이었다.

은재식 혁신교육감대구네트워크 집행위원장은 <뉴스민>과 통화에서 “6일 전체회의를 통해 경선 일정 조정 등을 문제를 논의할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

한편, 오는 대구교육감 선거에서 보수·우파 측 단일화를 추진 중인 ‘대구좋은교육감추대국민운동본부’는 강은희(53) 전 여성가족부 장관과 이태열(64) 전 대구남부교육지원청 교육장의 단일화를 추진 중이다. 김사열(61) 교수는 “교육에는 올바른 교육이 있을 뿐이며, 교육에 보수, 진보 프레임을 도입하는 것은 불손하다”며 보수·진보 단일화 기구 어디에도 참여하지 않았다.

기사보러가기 - [뉴스민] 대구 혁신교육감 후보 선출 안갯속…정만진, 김태일 지지하며 불출마 (3.5) 

 

 

이    름 :복지연합
날    짜 :2018-03-08(15:03)
방    문 :1482
이 메 일 :
홈페이지 :
첨부파일 :

이름 : 비밀번호 : 이메일 :
코드 : 왼쪽의 4자리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!

주소: 705-822 대구시 남구 명덕로8길 102(대구시 남구 대명3동 2296-20)
전화: (053)628-2591 팩스: (053)628-2594
이메일 : wooriwelfare@hanmail.net
Copyright(C) 2005-Now 우리복지시민연합 All rights Reserved.
본 사이트 내 이메일 무단수집을 거부하며,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형사 처벌될 수 있습니다.(게시일:2005년11월1일)

▲ Top